'엘 칼라파테'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1.12.23 이제 大평원은 그만 달리고 싶다. (6)


새벽 3시 반에 일어나,

대충 밥을 먹고 4시 반에 집을 나서서 5시에 우수아이아에서 칼라파테행 버스에 오른다.

내가 간다고,

하늘에서는 폭설이 내린다. (여기 여름이다.)




한국에도 눈 내린다 했는데~

지구 반대편 남쪽에도 눈이 내린다.

신기하다. 여름 눈.



그렇게 눈을 지나고 우수아이가가 있는 이 큰 섬을 빠져나간다.

광활한 녹색의 大평원을 계속 달린다.

이제 대평원은 그만 달리고 싶다.

버스 좌석이 화장실 바로 앞이라서 냄새와 함께 달린다.

아르헨티나에서 아르헨티나로 가는데,

칠레를 거쳐간다 ㅜㅜ

여권의 사증도 몇 장 없는데,

아르헨티나 아웃 찍고, 칠레 트랜짓 인과 아웃을 찍고,

다시 아르헨티나 인을 찍는다. (시간이 오래걸린다.)

잠들만하면 깨우고 도장찍고, 잠들만하면 도장 찍어야 한다. 이게 참 그렇다.


버스는 달리고 달려 아예 버스채 배 위에 옮겨 싣는다.

그리고 바다를 건너,

다시 아르헨티나 국경을 향한다.




그리고 도착한 아르헨티나 산타크루즈 .

여기서 버스에 내려,

다시 몇 시간 기다린후,

최종 목적지인 칼라파테로 향한다.

새벽 다섯시에 버스를 탓는데,

칼라파테 도착하니 새벽 한 시 반이다. 

완전 피곤해 . 



그렇게 칼라파테에 도착했다.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경이 2011.12.23 0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4 0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해우기 2011.12.23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4 0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반지루 2011.12.27 01: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7 0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