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헨티나'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11.12.23 이제 大평원은 그만 달리고 싶다. (6)
  2. 2011.12.18 출세했네~ 출세했어~ (20)
  3. 2011.12.10 백설공주 마지막 날. (8)
  4. 2011.12.09 자화상. (8)
  5. 2011.12.08 아르헨티나 [부에노스 아이레스] 이 동네 참 좋아~ (24)


새벽 3시 반에 일어나,

대충 밥을 먹고 4시 반에 집을 나서서 5시에 우수아이아에서 칼라파테행 버스에 오른다.

내가 간다고,

하늘에서는 폭설이 내린다. (여기 여름이다.)




한국에도 눈 내린다 했는데~

지구 반대편 남쪽에도 눈이 내린다.

신기하다. 여름 눈.



그렇게 눈을 지나고 우수아이가가 있는 이 큰 섬을 빠져나간다.

광활한 녹색의 大평원을 계속 달린다.

이제 대평원은 그만 달리고 싶다.

버스 좌석이 화장실 바로 앞이라서 냄새와 함께 달린다.

아르헨티나에서 아르헨티나로 가는데,

칠레를 거쳐간다 ㅜㅜ

여권의 사증도 몇 장 없는데,

아르헨티나 아웃 찍고, 칠레 트랜짓 인과 아웃을 찍고,

다시 아르헨티나 인을 찍는다. (시간이 오래걸린다.)

잠들만하면 깨우고 도장찍고, 잠들만하면 도장 찍어야 한다. 이게 참 그렇다.


버스는 달리고 달려 아예 버스채 배 위에 옮겨 싣는다.

그리고 바다를 건너,

다시 아르헨티나 국경을 향한다.




그리고 도착한 아르헨티나 산타크루즈 .

여기서 버스에 내려,

다시 몇 시간 기다린후,

최종 목적지인 칼라파테로 향한다.

새벽 다섯시에 버스를 탓는데,

칼라파테 도착하니 새벽 한 시 반이다. 

완전 피곤해 . 



그렇게 칼라파테에 도착했다.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경이 2011.12.23 06: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4 0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해우기 2011.12.23 10: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4 05:38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반지루 2011.12.27 01: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27 0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물론 백야에 적응이 안되서 잠을 못자긴 했다.

그러나,

곰곰히 드는 생각. (일단, 곰곰히 생각하니 내가 곰은 아니였고,)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출세했구나~ ㅋ


이 먼 곳까지 와있으니 말이다.


-Ushuaia -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모의연구원 2011.12.18 02: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23:0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Yitzhak 2011.12.18 03:0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23:0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반지루 2011.12.18 03: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23:01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달경이 2011.12.18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2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감성호랑이 2011.12.18 0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23:02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6. 서리 2011.12.19 0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9 08:18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7. 겨울뵤올 2011.12.19 10: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9 11:1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8. 해우기 2011.12.19 11: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9 11:2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9. 블루 2011.12.19 1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9 22:07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0. 부다인연 2011.12.19 13: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9 22:0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백설공주를 향해 달려가는 길...



-여기, 부에노스 아이레스. -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헌병숫사자 2011.12.10 19: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1 0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민경 2011.12.10 19:5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1 02:24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김지은 2011.12.12 09: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3 07:34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해우기 2011.12.12 15: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3 07:37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자화상.

참~깨는 여행중 2011.12.09 06:44



찍어 주는 사람이 없으니,

내가 직접 찍는다.




'참~깨는 여행중'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출세했네~ 출세했어~  (20) 2011.12.18
백설공주 마지막 날.  (8) 2011.12.10
자화상.  (8) 2011.12.09
이건 내가 진 게임.  (18) 2011.11.26
심심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  (44) 2011.10.24
터키 [카파도키아] Motorcycle Diaries  (2) 2011.06.15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겨울뵤올 2011.12.09 08: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1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누나 2011.12.09 08: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김지은 2011.12.09 11: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8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민경 2011.12.10 1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1 02:22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이제 겨우 몸이 정상으로 돌아와서

동네구경 다닌다. ㅋㅋㅋ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날씨는 대박이다.

한 여름의 시작이다.



[ 이탈리아에서 산 '마데 인 차이나' 베스파 끌고 마실 나오심. ]

시내에서 조금 떨어진 곳으로 걸어가서

아르헨티나 포장마차를 간다.



[ 아르헨티나 포장마차 - 그냥 내가 이름 붙인거다. ]

포장마차에는 물론 소주가 없다.ㅋ

여기는,

[ 아르헨티나 고기 완전 맛남. ]

[ 무조건 고기~ ]

이렇게 고기를 구워서 빵에 넣어 먹는 뭐 그런곳이다.


알아서 토핑 올리면 된다.

욕심 내서 토핑 많이 올리면 먹을때 아주 추접스러워 지니까 적당히 올려야 한다.



이렇게 올려서,


이렇게 먹으면 되는데,

물론 맛은 좋은데...

개인적으로 빵이 너무 질겨서 빵은 빼고 안에 고기만 먹었다.



[ 예전 항에서 쓰던 크레인 - 곳곳에 조형물처럼 위치해 있다. ]


[ 석양이 물드는 부에노스 아이레스 ]

[ 아르헨티나 대통령궁 - 쌩뚱맞은 조명]

이렇게 대충 돌아보니,

어느새 9시,

여기는 낮이 길어서 너무좋다.ㅋ

[ 남미 대륙의 콜라! - 3 L Vs 1.5 L ]

저녁 찬거리를 사러갔다가,

콜라를 보고 깜놀한다.

여지껏 본 콜라 중에 가장 큰 콜라가 2.5L 였는데...

3L 콜라가 여기는 대중적이다~! ㅋㅋㅋ


[ 세븐 업과 코카콜라. ]


물론 저녁은 무조건 소고기 요리다.

질 좋은 등심이나, 갈비 종류가 500g에 육천원 정도 한다.

' 부에노스 아이레스의 대장금 ' 형님이 나타나셨다. ㅋㅋ

여기서 오래있으면 살찌겠다. ㅎㅎ



이쯤되면,

늘 하는 고민이 있다.

' 오늘 뭐 해먹지? ' ㅋㅋㅋ



- 오늘부터 탱고 배우러 간다. -




.
Posted by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겨울뵤올 2011.12.09 08: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2. 누나 2011.12.09 08: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2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3. 무념이 2011.12.09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4. 김지은 2011.12.09 11: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7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5. 헬스최♥ 2011.12.09 19: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09 23:29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6. 파견카나 2011.12.10 06: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0 09:42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7. 민경 2011.12.10 19: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1 02:21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8. 911 2011.12.11 0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1 02:26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9. 2011.12.17 23: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1.12.18 00:33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0. 신동아 2012.01.01 03: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2.01.01 03:14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1. andy 2012.02.09 01: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2.02.09 13:20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12. 홍석천 2012.02.25 02: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

    • 동네에서 두 번째로 잘 나가는 아저씨 2012.02.25 04:23  댓글주소  수정/삭제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